글자크기 화면확대   화면축소 | 로그인 | 회원가입 | 관리자

열린마당
보도자료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작성일 : 16-05-19 13:43
경북사회적기업 종합상사 개소식
 글쓴이 : 최고관…
조회 : 1,249  

경상북도는 17일 15시 경주시(동문로 50) 소재 경상북도 사회적기업 종합상사 사무실에서 전국 최초로 ‘경상북도 사회적기업 종합상사’ 개소식을 열었다.

▲ 경상북도사회적기업종합상사협동조합 개소 © 편집부

이로써 종합상사가 사회적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시장개척과 판매촉진을 위한 민관협력 모델로 자리 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개소식에는 정병윤 경제부지사, 이진락 도의원, 최기동 대구지방고용노동청장, 김태진 SK행복나래 대표, 변형석 한국사회적기업협의회장, 권남규 경상북도사회적기업협의회장, 사회적기업 및 종합상사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도에 따르면 경북도가 민관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시작한 사회적기업 종합상사 추진계획은 2014년 고용노동부 주최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경진대회 대상을 수상했다.

이후 민간 추진주체 구성, 2015년 10월 창립총회 및 유관기관 간 지원협약(경북도↔대기업↔지역대학 및 관련기관)을 거쳐 2015년 12월 설립을 완료했으며, 올해부터 본격 활동을 추진하기 위해 17일 경주에 본점을 개소했다.

이 종합상사는 현장 사회적기업이 겪는 경영 전문성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전국 최초로 추진한 사업이며, ‘사회적기업을 돕는 사회적기업’이라는 슬로건으로 향후 사회적기업 전환 과정을 거쳐, 청년 상사맨 모집·채용으로 청년 일자리창출에 기여하는 한편, 사회적기업 제품(서비스)의 판매활동 지원, 시장개척 및 홍보, 전문 경영지원서비스 지원 및 관련 네트워킹 활동을 활성화 해 나갈 계획이다.

→ 사회적기업 CEO : 1인 다역(생산·판매·홍보·관리·회계 등)으로 인해 경영의 전문성 확보에 어려움이 있음

‘15년 12월말 기준 경상북도 사회적기업은 192개로 전국 최고 수준이며, 지난 5년간 인증 사회적기업 기준 평균 매출액은 2배(12억원), 평균자산은 3배(6억원)로 증가했다.

또한 저소득자·고령자(55세 이상)· 장애인·경력단절여성 등 취약계층 고용비율이 60%(법정기준 30%) 이상을 유지하고 있어 새로운 사회통합의 한 축으로 큰 역할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정병윤 경제부지사는 “경상북도는 사회적기업에 도움이 되는 좋은 모델이 있으면 지체 없이 현장에 도입하여 성장과 발전을 이끌 것이라며, 종합상사가 사회적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시장개척과 판매촉진을 위한 민관협력 모델로 자리잡아 주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사회적 경제조직 육성을 위한 새로운 시책 개발과 지원에 힘쓰겠다”는 뜻을 전했다.

▲ 경상북도사회적기업종합상사협동조합 개소 © 편집부

 
 
 

 
개인정보처리 방침 l 무단이메일수집거부 l 찾아오시는길
▶ 오늘접속 22
▶ 어제접속 26
▶ 접속합계 31,947
[730-908] 경상북도 구미시 해평면 숭선로301-49 (해평리439-3) TEL : 054-458-7267~8 FAX : 054-458-7263
Copyright (c) www.charmsally.or.kr All rights reserved. 홈제작: www.fivetop.co.kr